흑인모델 섭외 Black label, Different level

Black label, Different level 언제부턴가  흑인모델들과의 협업은 신선함과 포스트패션(POST FASHION). 즉, 앞선 이들의 감각처럼 여겨지고 있다.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흑인모델 Black label, Different level   국내 몇몇의 에이전시들도 이미 소수의 흑인모델들과 함께 하고 있지만 매력과 캐릭터가 강한 만큼, 수요가 넘치는 것은 아니기에 20대의 패션전문모델에 국한될 수 밖에 없다.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흑인모델 Black label, Different level   BUT… 어바웃모델의 흑.인.모.델  아동/청소년/패션전문모델/커머셜/중년의 모델까지  “흑인모델과도 함께 하고 있다.” 라는 말은 이정도 커버(Cover)가  가능할때 쓰는 표현이 아니겠나.  프랑스,미국,영국,캐나다,브라질,케냐,베네수엘라  국적도 다양하다.  흑인 특유의 매끄러움과 멋짐에 매료되고 싶다면  어바웃이 정확한 지표가 될 것이다.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흑인모델 Black label, Different level 어바웃모델 외국인 모델 전문 섭외 매니지먼트 어바웃모델은 외국인 남녀 모델, 아동모델, 시니어 모델까지 최적의 모델을 섭외 매니지먼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외국인모델섭외와 관련되서 궁금하신 부분이 있다면 언제든 연락주시면 안내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MODEL IS A MODEL TIAGO.W

MODEL IS A MODEL – 티아고 편  나는 어바웃모델 브랜딩디렉터로 몸담고 있다.  패션전문모델과 라이프스타일모델 아동모델과 한국모델로 세션이 나눠진  어바웃은, 보기힘든 20년차의 역사적인 에이전시이다.  쉽게 생겼다 사라지기 일쑤인 곳이 에이전시업계인데,  그 속에서 20년이란, 열정, 자존감, 운영방침, 경영, 트렌드와 흐름.  뭐하나 놓치지않아야 가능할 일이 아닐까싶다.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 그렇다보니 어바웃의 모델부킹은 어바웃의 스타일과 시장의 트렌드 그 중심을 유지하려고 무엇보다 애쓴다.  189의 키에 뭘입혀도 똑 떨어지는 비율. 더할나위없는 핏(fit)감은  아직까진 티아고 보다 나은 모델은 못봤다.   솔직히, 더 잘생기거나 더 어리거나 남성적인 모델들이야 봤지만,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 Fit & Feeling 모델은 결.국.엔 Fit & Feeling 인데. 이건 티아고가 단연이다.  “모든 에이전시 통틀어!” 라고 말한다면 교만이고 오판일수도겠지만.  사실은, 사실이다.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 어리진않다. 경력 11년차. 29살의 모델은 어.리.숙.하.지.도 않다.  경험과 센스가 몸에 벤 그를,  처음엔, 잘생기거나 핏이 맘에들어 광고주분들이 좋아해주시지만.  촬영 후엔 결과물에 대한 만족감 때문에 사랑해주신다.  이것이 프로페셔널이고, 베테랑의 정의가 아닐까싶다.   “책임 그리고 만족”  어바웃의 슬로건 또한, ‘만족의 어바웃’ 이다.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 MODEL IS A MODEL TIAGO.W 그래서 그 아이덴티티를 고수하기위해 우린, 티아고와 또 함께 했고 이제 1월이면 그를 보내줘야한다. 남은시간 좋은 촬영들로 추억을 나누고싶다.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 MODEL IS A MODEL TIAGO.W   외국인모델섭외 어바웃모델 어바웃모델 에이전시는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외국인모델 매니지먼트를 진행해 오고 있다.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노하우와 실력 그리고 발빠른…